인문사회과학서점 그날이오면 > 사회과학 > 사냥꾼,목동,비평가
 
    교양
    문학
    어학
    인문학
    사회과학
    법학
    문화예술
    자연과학
    경영학
    인물
    종교
    교육
    동물학
    건강
    가족학
    여행
    실용
    계간
    사전

그날이오면 소식

그날이오면 게시판

그날이오면 학회

그날이오면 서평대회

그날이오면 강연회/저자와의 대화

그날이오면 후원회/후원회원

그날이오면 책읽기회원

그날이오면과의 인연

책주문게시판

황정규의 노동해방+인간해방=?

서점 그날이오면 & 세미나네트워크 새움

오준호의 맑써라맑써

그날이오면 사진게시판

그날에서책읽기

환경독후감대회

중고책직접교환장터

장애인독서모임

환경독서모임

녹두장군독서기행

태백산맥독서기행

경제-역사독서모임

인터넷방송

사회과학




도서명 : 사냥꾼,목동,비평가

가격 20,000
적립금 1,400원
지은이 리하르트다비트브레히트/박종대
제조사 열린책들
수량선택


 


책소개
독일에서 가장 주목받는 철학자이자 개성 넘치는 지성인으로 평가받는 리하르트 다비트 프레히트의 저서. 제목의 유래는 카를 마르크스와 프리드리히 엥겔스가 구상한 유토피아다. 1845년 브뤼셀 망명 시절 두 사람은 포도주에 흠뻑 취한 상태에서 이상적인 사회를 그려 보았다. 두 사람이 꿈꾼 유토피아는 각자가 오늘은 이 일을 하고 내일은 저 일을 하는 것이 가능한 사회, 다시 말해 아침에는 사냥을 하고, 낮에는 고기를 잡고, 저녁에는 가축을 몰고, 밤에는 사색과 비평을 하는 것이 가능한 사회였다.

디지털화와 기술의 발전 덕분에 일견 우리는 유토피아로 향하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그렇다면 우리는 정말로 생업 노동에서 해방된, 자유롭고 충만한 삶으로 나아가고 있을까? 미래의 사냥꾼, 목동, 비평가는 어떤 모습으로 살아가게 될까? 그러나 유토피아의 가능성만큼이나 디지털 거대 기업의 독점, 부의 양극화, 인간이 기계에 종속당하는 상황이 벌어지는 디스토피아의 가능성도 커졌다. 프레히트는 어떤 사회에서 살고 싶은지 고민하고, 진로를 올바로 설정해야만 기술이 아닌 인간 중심의 미래로 나아갈 수 있다고 말한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

관련상품
         
사회과학
Category : 1/15, 총 상품 : 298
사냥꾼,목동,비평가
20,000원
도난당한패스워드-한국인터넷에서살아남는법
16,000원
창작자의나라-창작자를존중하는대한민국을만드는방법!
16,000원
빅데이터소사이어티-디지털혁명시대,우리는무엇을얻고무엇을잃을것인가
15,000원
멈추지못하는사람들-무엇이당신을끊임없이확인하고검색하게만드는가
22,000원
포노사피엔스-스마트폰이낳은신인류
16,800원
생각을빼앗긴세계-거대테크기업들은어떻게우리의생각을조종하는가
18,000원
로봇도사랑을할까-트랜스휴머니즘,다가올미래에우리가고민해야할12가지질문들
12,000원
해킹사회
17,000원
자동화된불평등-첨단기술은어떻게가난한사람들을분석하고,감시하고,처벌하는가
16,800원
카피레프트,우주선을쏘아올리다-55명의다양한시선
14,000원
당신은데이터의주인이아니다
19,000원
빅데이터4차산업혁명의언어
16,000원
디지털은운명이다-당신의삶과인류의미래를바꾸는데이터혁명!
22,000원
시민을위한테크놀로지가이드-더나은미래로향하는기술비평
17,000원
중독은없다
13,000원
인간인터넷-사물인터넷을넘어인간인터넷의시대로
15,000원
당신은데이터의주인이아니다-빅데이터시대의생존과행복을위한가이드
19,000원
현대정보사회이론
38,000원
사이보그시티즌-포스트휴먼시대인간이란무엇인가
16,800원

[1] [2] [3] [4] [5] [6] [7] [8] [9] [10] > [end]
업체명 상품명 상세설명